학교소개

인공지능 및 4차 산업혁명의 시대에 인간 고유의 영역으로 남을 체육, 문화예술, 복지, 환경분야를 특화 시켜 육성하는
용인대학교는 지덕체 함양을 위한 전인교육을 통해 국가 사회를 견인할 지도자를 키워냅니다.

학교소식

영화영상학과 졸업생, 재학생 국제영화제 수상 2022.10.26
첨부파일
등록자
박준형
조회수
745

용인대학교(총장 한진수) 졸업생 정기혁(영화영상 01) 감독과 재학생 서채영 (영화영상 20) 감독이 각각 부산국제영화제와 EBS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에서 수상했다.

 

정기혁 감독의 독립 장편영화 <울산의 별>은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 비전’ 섹션에 선정되었으며, 폐막 전 열린 시상식에서 ‘한국영화감독조합 메가박스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또, <울산의 별>의 주연인 김금순 배우가 이 작품으로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하여 기쁨을 더했다.

 

<울산의 별>은 남편의 사고사 이후 홀로 집안을 꾸려가는 조선소 용접공 윤화의 삶을 다룬 작품으로, 어머니와 가장, 노동자 등으로 고착화된 역할에 갇힌 채 무기력한 인물의 모습을 관조적으로 담아냈다. 정기혁 감독의 첫 장편 연출작인 만큼, 작품과 배우의 수상이 더욱 큰 의미를 갖는다.

 

졸업생 선배가 이처럼 눈에 띄는 활약을 선보이는 동안, 후배들 또한 쉼 없이 활동하며 성과를 이뤄내고 있다.

 

고양에서 열린 제19회 EBS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에서는 영화영상학과 3학년 서채영 감독의 <안녕, 나의 집>이 ‘EIDF-고양 모바일 단편 우수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감독 자신이 10년 넘게 살았던 집에 대한 자전적인 이야기를 담은 단편 다큐멘터리 <안녕, 나의 집>은 현대 한국 사회에서 퇴색되어가는 ‘집’이라는 장소가 가진 의미를 되새긴다. 이 작품은 2학년 전공 수업인 ‘영화제작 워크샵(다큐멘터리)’에서 기획 및 제작했던 작품이라 더욱 의미가 깊다.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는 용인대학교 영화영상학과 출신 졸업생 및 재학생들의 꾸준한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